메인-화면.gif

집을 언제 내놔야 가장 유리할까?

Perfect Timimg

바이어, 월초·화요일 공략해 오퍼 보내면 성사 가능성 높다.

 

요즘엔 내놓은 집이 팔리면 이상할 정도다. 바이어들이 마치 먹잇감만 기다리는 맹수처럼 매물이 나오자마자 채가는 사례가 흔하다. 하지만 같은 조건의 매물이라도 같은 가격에 팔리는 것은 아니다. 집을 언제 내놓느냐에 따라 팔리는 가격이 달라진다.
따라서 이왕 내놓을 집이라면 날짜를 골라 놔야 추가 노력 없이도 높은 가격을 받을 있다. 반대로 집을 구입하는 바이어는 오퍼가 수락되는 타이밍을 잡아야 한다. 특히 요즘처럼 구입 경쟁이 심한 시기에는 오퍼 제출 타이밍에 따라 마련의 성패가 갈린다.  

  

‘화, , 목’ 받을 있는 ‘황금 타이밍’

일주일 어느 요일에 집을 내놓는지에 따라 매매 가격도 크게 차이가 난다. 주말에 집을 보러 오는 사람이 많을 것을 예상하고 주말에 집을 내놓는 셀러가 많지만 높은 가격을 받는 데는 도움이 되지 않는다.
대신 주중이라 집을 보러 오는 발길이 적을 것으로 예상되는 화요일~목요일에 나온 집이 다른 요일에 나온 집에 비해 평균 1,700 달러나 높은 가격에 매매된 것으로 조사됐다.
이유는 간단하다. 주말에 매물을 보러 가려면 매물을 검색해야 하고 관심 있는 매물을 선별하는 작업이 필요하다. 그런 다음 에이전트를 통해 매물을 보러 가기로 약속을 잡아야 하는데 모든 과정에 적어도 1~2일이 필요하기 때문에 화요일과 목요일 사이 나온 매물이 주말 쇼윙 대상이 때가 많다.
따라서 주말 쇼윙(Showing) 예상하고 금요일과 토요일에 집을 내놓게 되면 이미 화요일과 목요일 사이에 나온 매물 위주로 쇼윙 일정이 잡히는 경우가 많아 바이어의 발길을 빼앗긴 뒤다. 이보다 늦은 일요일이나 월요일에 집을 내놓으면 다음 주말에 집을 보려는 바이어들에게 너무 많은 시간을 주고 주중에 새로 나온 매물과 경쟁으로 인해 바이어의 관심도가 상대적으로 떨어지게 된다.

‘주중 매물’ 7,000달러나 비싸게 팔려
주중에 나온 집이 비싸게 팔리는 사례는 여러 도시를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 증명되고 있다. 지역별로 주중에 나온 매물 프리미엄 차이가 크지만 주말이나 월요일에 나온 집보다 높게 팔리고 있다. 주중 매물 프리미엄이 가장 높은 도시는 보스턴으로 주말 매물보다 무려 평균 7,100달러나 높은 가격에 팔린 것으로 조사됐다. 이어 뉴워크와 시애틀 등의 도시에서도 주중 매물이 평균 4,000달러 비싸게 매매되고 있으며 오클랜드와 덴버의 주중 매물 프리미엄도 평균 3,000달러를 웃돌았다.
주중에 집을 내놓을 때의 장점은 비싸게 있는 것뿐만이 아니다. 목요일에 나온 매물이 주말에 나온 매물보다 평균 이틀 빨리 팔린 것으로 조사돼 일주일 목요일이 집을 내놓기에 가장 유리한 요일임을 증명했다.  


세금보고 끝나고 여름 방학 앞둔 봄철에 내놔야
봄철에 집을 내놓으면 셀러에게 유리한 점이 많다. 봄철이면 바이어들이 마치 겨울잠에서 깨어나듯 주택 시장에 쏟아져 나오는 시기다. 1 주택 구입 수요가 급증하는 시기로 아무래도 집을 파는 셀러 입장에서는 주택 판매가 수월한 시기다.
바이어들이 봄철에 집을 보러 다니기 시작하는 이유는 자녀들의 여름 방학 기간 이사를 계획하기 때문이다. 연말, 연초, 세금 보고 등을 마친 어느 정도 마음의 여유가 생기는 시기가 바로 봄철이기도 하다. 클로징 기간이 대개 1~2달인 점을 감안하면 여름 방학이 시작하기 1~2 전인 4, 5월쯤 계약을 성사시켜야 방학 기간 거래를 마치고 여유롭게 이사에 나설 있다.


1 제출된 오퍼 성사 가능성
오퍼를 제출하기 가장 좋은 달은 1월이다. 1월은 겨울철 기후로 인해 바이어들의 매물 쇼핑이 상대적으로 뜸한 시즌이다. 바이어들의 주택 구입 활동이 한산한 시기를 틈타 오퍼를 제출하면 다른 바이어들과의 경쟁을 피할 있다.
하지만 오퍼 제출 달로 1월이 유리한 사정은 따로 있다. 1월은 추수 감사절에서 크리스마스로 이어지는 연말 휴가철을 넘긴 달이다. 동시에 연말 휴가철에 지출한 각종 크레딧 카드 고지서가 날아오는 달이기도 하다.
연말에 지출한 금액을 몸소 느끼게 되고 재정적으로 다소 압박감을 느끼는 괴로운 달이 바로 1월이다. 셀러가 재정적인 압박감을 느낄 오퍼를 제출하면 바이어 측에 유리한 반응을 이끌어내는 성공하기 쉽다.

오퍼 제출 월초와 화요일 공략해야
매달 초는 대부분의 주택 보유자들이 모기지 페이먼트를 납부하는 시기다. 월초는 집을 팔려고 내놓은 셀러들은 전달 말까지 집을 것이라는 기대감에 한껏 부풀었다가 다시 새달 모기지 페이먼트 체크를 써야 하는 시기다. 이미 마음이 떠난 집에 대한 모기지 페이먼트를 보내야 하기 때문에 일종의 실망감이 밀려오는 시기라는 것이다.
대부분의 오픈 하우스나 쇼윙은 주말에 이뤄지는 경우가 많다. 주말 동안 바이어들의 방문이 몰린 그중 집을 맘에 들어하는 바이어는 주말 또는 늦어도 월요일까지 오퍼를 제출하는 사례가 많다.
주말에 집을 보고 바이어들로부터 화요일까지 아무런 소식이 없다면 셀러의 실망감은 극에 달한다. 바로 이때를 노려 오퍼를 제출하면 조급해진 셀러로부터 긍정적인 반응을 쉽게 받아낼 있다.

 

 


  1. Recreational Life Style The Tribute@The Colony

    Date2022.10.04 Views229
    Read More
  2. Urban Life Style, 달라스 다운타운 다세대 주택

    Date2021.12.22 Views896
    Read More
  3. 여유롭고 활기찬 주거환경, INSPIRATION - WYLIE, TX

    Date2021.10.27 Views936
    Read More
  4. DFW 부동산 투자 최적의 기회, Forney

    Date2021.09.27 Views1183
    Read More
  5. DFW 미래의 중심지, PGA 헤드쿼터

    Date2021.08.05 Views1533
    Read More
  6. 휴양지 같은 주거지 Lakeside Village, Flower Mound

    Date2021.07.13 Views1552
    Read More
  7. 집을 언제 내놔야 가장 유리할까?

    Date2021.07.08 Views1576
    Read More
  8. 모기지율 올라가면 주택 시장 거품 꺼진다

    Date2021.06.25 Views1627
    Read More
  9. 한인 생활의 중심지, 캐롤튼 인근에서 새집 구하기

    Date2021.06.04 Views2674
    Read More
  10. 주택보험 과 홈 워런티

    Date2021.06.01 Views1337
    Read More
  11. 팬데믹 기간중 크레딧이 나빠졌다면 어떻게 해야 하나?

    Date2021.05.26 Views1227
    Read More
  12. 교육, 문화의 메카 ‘Allen’

    Date2021.05.04 Views1642
    Read More
  13. Florence of Mckinney

    Date2021.04.26 Views1457
    Read More
  14. 고향의 정취와 현대적 편리함을 담은 하베스트, (Harvest)커뮤니티

    Date2021.04.08 Views1520
    Read More
  15. 미국 주택 보유율 / 나는 65.8% 안에 속하는가?

    Date2021.03.31 Views1948
    Read More
  16. 그림같은 전원 주택 단지, Mustang Lakes in Celina

    Date2021.03.04 Views2200
    Read More
  17. 코로나로, 인구 대이동

    Date2021.02.24 Views1653
    Read More
  18. 오퍼를 얼마에 써야 할까요? / 복수 오퍼시 오퍼쓰는 요령

    Date2021.02.10 Views2243
    Read More
  19. 브레드 전의 뜨는 지역 핫한 동네 / The Grove Frisco

    Date2021.02.01 Views1945
    Read More
  20. 에섹스 파크 Essex Park Carrollton

    Date2021.01.25 Views197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CLOSE